심리 과학에서의 협력, 제 1 부

Richard L. Zweigenhaft, Ph.D., Eugene Borgida, Ph.D.

지난 4 ~ 50 년 동안 심리학자들이 연구하는 방식에 큰 변화가있었습니다. 많은 심리학자들이 계속해서 기사와 서적을 독자적으로 저술하지만 현장에서 점점 더 많은 연구가 공동 연구자 팀에 의해 진행되며 공동 작업은 독창적 인 연구보다 더 자주 인용됩니다. 공동 연구의 증가는 심리 과학뿐 아니라 다른 분야에서도 꽤 오랜 동안 추세를 보였습니다. 사실 오랫동안 "과학 계측학"에 전념하는 저널이있었습니다 ( "우리가 구조에 대해 알고있는 것 그리고 협력의 역 동성 "), 과학적 협력에 공통의 관심사를 공유하는 국제기구가 있으며 팀 과학의 효과를 촉진하거나 방해하는 상황을 연구하는"팀 과학의 과학 "이라는 분야가있다 이니셔티브. "

많은 연구자들이 현재 빅 데이터 (또는 빅 사이언스)와 협력하여 데이터 과학 분야의 대학 및 대학에서 수십 개의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더욱이, 연방 기금이 지난 10 년 동안 감소함에 따라 (예를 들어, 2003 년 이래로 국립 보건원 (National Institute of Health) [NIH]) 예산이 인플레이션 조정 값에서 25 %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협력 팀 연구에 대한 더 많은 압박감. 그러므로 심리학에서의 협력은 생물학 및 물리학 및 사회 과학 – 하나의 학제 간 또는 다 학제 적, 국제적 -을 포괄하는 추세의 일부입니다.

과학 출판 데이터에 대한 2007 년 연구에 따르면 1996 년과 2000 년 사이에 사회 과학에 발표 된 기사 중 52 %가 공동 저술되었습니다. 이 비율은 예술 및 인문학 분야의 기사 (10 %)보다 높았지만 재료 과학 및 공학 (80 %)보다 낮습니다. 사회 심리학, 실험 심리학 및 생물학적 심리학은 공동 문서의 비율이 가장 높은 분야 (각각 77 %, 78 % 및 85 %)입니다.

이러한 추세는 계속되었습니다. 2013 년 연구에 따르면 사회 과학 분야에서 단일 저술 논문의 비율이 1981 년 72 %에서 2012 년 38 %로 감소했으며 단일 저작 논문은 경제 및 비즈니스, 수학 및 과학. 미생물학에서 2012 년에 출판 된 논문의 단 2 %만이 단일 저자에 의해 쓰여졌습니다.

심리학 분야의 협력은 특히 학제 간 (interdisciplinary)이 될 가능성이 큽니다. 2000 년에 발표 된 100 만 개 이상의 저널 기사를 조사한 결과, 심리학은 일곱 가지 "허브 과학"중 하나 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즉, 가장 학제 간 연계가있는 조사 분야입니다. 월터 미셸 (Walter Mischel) 심리적 과학 협회 (APS)의 전 회장은 이것을 "과학적 다리 건설"이라고 지칭했다.

기사가 공동 작성 될뿐만 아니라 기사 당 저자 수가 증가했습니다. 1965 년과 2000 년 사이에 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JPSP)에 발표 된 모든 논문을 조사한 결과 저자당 평균 기사 수는 1965 년에서 1974 년 사이의 1.91에서 1975 년 사이에는 2.16으로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984 년, 그리고 마지막으로 1985 년과 2000 년 사이에 2.49 명이되었다. 결론적으로 "혼자 일하는 개인이 많은 과학 연구를 수행 한 18 세기와 19 세기 과학의 시대는 끝났다."

더욱이, coauthored 기사가 single-authored 기사보다 과학적으로 영향을 준다는 증거가 있습니다. 적어도 그들은 더 자주 인용됩니다. 1996 년과 2005 년 사이에 9 개의 주요 심리학 저널에 발표 된 1,133 개의 기사에 대한 인용 문헌 중 한 연구는 공동 저술 된 논문이 단일 저술 논문보다 더 많이 인용 될 가능성이 있음을 발견했습니다. 시카고 대학의 존 카시오 포 (John Cacioppo) 교수는 결론을 내렸다. "심리학과 과학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연구가 이제는 일반적으로 독방 과학자보다 과학 팀의 제품 일 가능성이 더 크다."

일부 대학은 교수진 간 협력을 장려하고 지역 사회의 비 학문 주민과 협력하도록 장려하고 있습니다. 뉴욕 시립 대학 대학원 센터의 체이스 F. 로빈슨 (Chase F. Robinson) 소장은 협력의 약속으로 인해 그의 학교는 저명한 학자들을 유치 할 수 있었다고 주장한다. 제목이 "Trouble Recruiting Top Faculty? 그는 "우리는 부서별 조직을 초월하고 보완하는 구조를 갖추어 학생, 박사후 과정, 중학교 및 고등 교수진을 연구 중심 세미나에 함께 배치했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구축 한 것은 건물이 아니라 공동체와 파트너십입니다. "

또한 일부 학교는 교수진이 공동으로 작업하도록 허용하고 격려하기 위해 돈과 공간을 바칩니다. 예를 들어, 노스 캐롤라이나 대학 (University of North Carolina)의 예술 및 과학 대학 인문 과학 연구소 (Institute for the Arts and Humanities)의 학술 우수 센터 (CFE)는 학술적 생산성 및 학제 간 지원을위한 여름 작문 그룹을 만들었습니다 협동. 전후 조치를 통해 "교수진은 이러한 종류의 지원에 목 말라있다"고 결론을 내렸다.

또한 연방 정부가 공동 노력을 장려하고 지원하는 것도 마찬가지입니다. 국립 암 연구소 (National Cancer Institute)의 행동 연구 프로그램 (Behavioral Research Program)은 까다로운 주제를 탐구하고 공동 연구 연구에서 공통 평가 기법을 사용하는 것에 대한 공감대를 장려하기 위해 크라우드 소싱 (crowdsourcing)을 사용하는 온라인 자원 인 그리드 가능 측정 (Grid-Enabled Measures, GEM)을 개발했습니다.

따라서 오늘날 심리학자들은 훌륭한 협력 관계에 있으며 협력 연구는 현장에서 가장 많이 인용되는 작품을 창작 할 가능성이 높으며 일부 학자 및 일부 기관은 공동 작업을 적극 권장합니다. 그러나 역설적이게도 연구를 설계하고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고 보고서, 기사 또는 서적을 작성하기 위해 다른 사람들과 협력하는 복잡한 배후 프로세스에 대해서는 거의 작성되지 않았습니다. 학부 및 대학원 과정은 주로 공동 연구의 근거를 무시합니다. 더욱이, 심리학 분야에서의 공동 연구의 배경에 대해서도 적은 이유가있다. 심리적 과학에서의 협력에 대한 복잡하지만 증가하는 의존성을 인정하고 더 완전히 이해할 때입니다. 그리고 이것이 바로 우리가 우리 프로젝트에 착수 하여 "심리적 과학 에서의 협력 : 장면 뒤에서"라는 결론을 얻은 이유입니다.

Solutions Collecting From Web of "심리 과학에서의 협력, 제 1 부"